본문 바로가기

문학/디카시

책임 소재

 

 

책임 소재

 

외딴 빈집을 무너뜨린 범인은

비와 바람이 주범이고 태양도 공범이며

숨어 있는 핵심은 세월이다

그들을 조사하라

 

특히 돌과 나무를 약하게 만든 조물주도 처벌해야 한다.

 

 

 

 

사고가 날 것인가를 미리 알고 있어야 하고 여러 사람들에게 알려 주었어야 하는데

그렇지 못한 예언자도 처벌해야 한다.

<귀신은 절대 거론하지 않는다>

 

 

 

 

당파싸움이 한창이던 시절엔

문제가 발생하면 "무조건 남의 당" 탓이 되어야 했다

이 당, 저 당, 네 당, 내 당, 야당, 여당, 오합지졸의 정치인 똥당들

우리 당이 집권할 때 일어나면 천재지변이요, 상대 당일 땐 무조건 인재다. 

왕은 그랬다  "과인의 덕이 부족하여......."

그렇다고 왕보고 물러나라고, 자리 내놓으라고 감히 못했다.

 

망나니들이 판치는 요즘 정치권에선

큰 사고가 날 때마다 대통령이 바뀌어야 하니 일 년에도 여러번 대선을 치루고 싶은 모양이다.

떡고물 때문일까???????

 

 

 

 

모든 사고엔 반드시 원인이 있기에

분명히 책임자를 가려서 처벌해야 하는 것은 맞는 말인데

나라가 망하고 인간의 근본이 무너질 수 있다는 사실은 외면하고 있는 것 아닌지 걱정도 된다!

 

 

 
 

'문학 > 디카시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횟감 물고기  (43) 2022.12.10
빨랫방망이  (43) 2022.12.06
큰 입  (61) 2022.11.28
좁은 문  (64) 2022.11.24
늦가을 저녁놀  (54) 2022.11.20
  • 이전 댓글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