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문학/디카시

가을 하늘

 

 

가을 하늘

 

 

어디에서 맑고 푸른 하늘을 보아야 하나

냄새는 어떻고 맛은 어떠할까

 

마음 깊숙이 느껴지는 가을 하늘이란

님의 정 속에 있었다네!

 

 

 

 

 

그렇게 더운 여름이라도 결국은 떠나야 했고

하늘은 가을을 알려주니

산으로 들로 바다로 가을 바람 냄새 맡으러 나가 보라 하네요!

 

 

 

'문학 > 디카시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전화위복  (55) 2022.09.07
청승  (52) 2022.09.03
별 세는 곳  (55) 2022.08.26
자연의 누드  (56) 2022.08.22
돌궤의 사용료  (46) 2022.08.18
  • 이전 댓글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