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문학/시-자연

생쥐 생각

 

 

생쥐 생각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유유

 

크다는 것과 작다는 것의 차이는 무엇일까

기준은 또 어떻게 정할까

아주 큰 물체라도 작은 눈 속에 들어오면 더 작은 존재

허상과 실체가 혼동된다

 

 

 

 

 

힘이 있으면 좋기는 좋을 것 같아

고양이를 갖고 놀고 인간을 실험용으로 쓸 수 있다면

더 이상 슬픈 생쥐가 아닐 수도 있으니

도술을 익혀보고도 싶다

 

 

 

 

 

그런데 현실은 현실

저 멀리 떨어진 섬에 가서 혼자 살고 싶기는 하다만

배도 없고 수영할 줄도 모르니

다시 굴속으로 들어가야 할까나!

 

 

 

 
 

 

'문학 > 시-자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눈앞의 그리움  (51) 2022.09.18
작은 폭포  (55) 2022.09.13
추석 수구지심  (43) 2022.09.04
깨달음의 빛  (51) 2022.08.31
심심한 갯바위  (39) 2022.08.27
  • 이전 댓글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