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문학/노랫말

백지에 적힌 사연








백지에 적힌 사연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유유



누가 쓴 사랑의 노래일까

간절한 그리움

보이지 않아도 느껴지는

정다운 숨소리

전하고 싶은 사연 너무 많아

차라리 백지

말하지 않아도 알아들으리라

깊어진 정을













누가 쓴 인생의 역정일까

복잡한 생할상

무언가 알아보기 힘들어도

느끼는 인생살이

세월에 너무 바래 흔적 지운

이제는 백지

그래도 충분히 전해질 수 있네

그랬던 삶을







<오랜만에 눈 내린 기념으로 창고 뒤져 꺼내 본 사진이랍니다>



1. 장구목

2. 광치기해변

3. 사재비동산




'문학 > 노랫말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추억의 고드름  (0) 2020.02.22
애완견의 고뇌  (0) 2020.02.21
바닷가 너럭바위  (0) 2020.02.19
살얼음판 믿음  (0) 2020.02.18
돌절구 유효기간  (0) 2020.02.17